HOME > 뉴스 > 참가업체 뉴스

참가업체 뉴스

클래시스, KIMES 2023서 볼뉴머 등 신제품 적극 홍보
2023-01-19 조회수 : 965

 

클래시스는 브라질, 일본, 태국 등 전 세계 60여개국에 피부미용 의료기기를 판매하는 글로벌 메디컬 에스테틱 기업이다. 주력 제품은 ‘슈링크(Ultraformer3) 및 슈링크 유니버스(Ultraformer MPT), 볼뉴머(Volnewmer) 등이며, 국내 HIFU(고강도집속초음파) 미용 의료기기 분야 시장 점유율 1위를 차지하고 있다. 

HIFU 기술을 이용한 슈링크는 눈썹 리프팅 및 얼굴, 복부, 허벅지의 탄력 개선, 주름 개선에 사용되는 의료기기다. 지난 2018년 코트라의 세계일류상품을 인증받았으며, 국내에서 3500대 이상 판매된 데 이어 글로벌 누적 판매대수도 1만대를 돌파했다. 슈링크 업그레이드 버전인 '슈링크 유니버스'은 지난 2022년 출시 첫 해에만 판매량 1000대를 넘어섰으며 브라질, 태국 등 각 국가별 허가를 획득하면서 글로벌 시장 진출을 확대하고 있다.

HIFU 대중화에 이어 RF 고주파 기술을 적용한 볼뉴머를 출시하면서 제품 라인업을 확장하고 있다. 볼뉴머는 6.78Mhz의 고주파 열에너지를 진피층에 전달하는 장비로, 2022년 8월 국내 식약처로부터 제조품목허가를 받았으며 현재 국내 및 일본에 판매되고 있다. 

클래시스는 매년 국내 최대 의료기기 전시회 KIMES 전시회에 참석해왔으며, KIMES 2023에도 참석하여 클래시스의 대표 제품 슈링크 및 슈링크 유니버스, 신제품 볼뉴머를 비롯하여 울핏, 사이저, 토너브, 알파를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지난 2022년 10월부터 판매를 개시한 볼뉴머에 대한 판매 확장을 위해 적극적인 홍보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클래시스 기술연구소에서 제품 포트폴리오 강화를 위해 오랜 기간 연구에 전념한 만큼, HIFU 대중화에 이어 RF 시장 선도를 이끌 것이란 기대로 관계자들로부터 이목을 끌고 있다. 

KIMES 2023은 코로나19 펜데믹으로 인해 활성화되지 않았던 기존 전시회와는 달리 해외 바이어들의 많은 방문이 예상되며, 클래시스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슈링크 유니버스 및 볼뉴머를 포함한 제품들의 특장점을 바이어들과 소비자들에게 더욱 인지시키고 클래시스가 의료기기 시장에서 가장 경쟁력 있는 브랜드 파워와 탄탄한 브랜드 가치를 보유한 기업으로 거듭나는 것이 목표다. 


클래시스는 2023 KIMES에서 기존 제품인 슈링크(Ultraformer 3), 울핏(Ulfit), 사이저(Scizer), 토너브(Tonurv), 알파(Alpha)를 비롯해 슈링크 유니버스(Ultraformer MPT)와 볼뉴머(Volnewmer)를 주력으로 소개할 예정이다. 


볼뉴머는 6.78Mhz를 이용한 모노폴라 RF 의료기기로 이미 슈링크로 입증된 클래시스의 노하우가 총집합 된 최신 기술들이 적용되었다. 현재 국내 및 일본에 판매되고 있으며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해외 허가도 준비 중이다. 

특히 환자 피부에 직접 접촉해 에너지를 전달하는 팁에서 기존 장비에서 볼 수 없는 특별한 기술을 인정받아 특허 출원 및 등록되어 있다는 점이 볼뉴머의 특징이다. 먼저 RF 에너지가 방출되는 전극의 끝단을 측면으로 이동시킨 히든엣지 디자인은 화상과 같은 부작용을 최소화시키는 동시에, 강하고 안전하게 에너지를 전달한다. 피부에 직접 접촉하는 표면은 곡면으로 형성되어 피부와 효과적으로 밀착될 수 있게 하였다. 또한 피부 접촉 시 자유롭게 틸팅되면서 환자의 얼굴 곡면에 맞춘 섬세한 시술이 가능하다는 점이 인정됐다. 

또한 슈링크의 업그레이드 버전인 슈링크 유니버스는 MP와 Normal 2가지 모드의 강한 초음파로 시술 속도가 향상되었으며, 울트라 부스터 핸드피스 전용 3개의 펜타입 카트리지가 추가되며 다양한 슈링크를 경험할 수 있도록 사용자 편의성을 고려한 장비다. 국내는 슈링크 유니버스로의 전환이 빠르게 확산되고 있으며, 누적판매대수가 1,000대를 넘어섰다. 해외는 슈링크 누적 판매 대수가 증가하면서 꾸준한 소모품 매출 성장세를 보이고 있으며 지난해 브라질, 태국 등에서 슈링크 유니버스의 허가를 획득하는 등 글로벌 시장에서의 판매도 확장할 계획이다.

클래시스는 대표 제품 슈링크를 통해 글로벌 미용 의료기기 시장의 대중화를 열어가고 있으며, 아이슈링크, 브이슈링크, 에스슈링크 등으로 업그레이드를 하며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슈링크의 국내 누적 판매 대수는 3500대를 넘어선 가운데 브랜드 강화를 위해 지속적인 업그레이드 등 제품 개선도 진행하면서 업그레이드 버전인 슈링크 유니버스를 지난 2022년 출시했다.

슈링크 유니버스는 클래시스 기술연구소에서 자체 개발한 제품이다. 기존 제품 대비 시술 속도를 향상시켰고 MP모드와 Normal(Dot) 두 가지 모드의 강한 초음파도 사용할 수 있어 사용자의 편의성을 높였다. 또한 슈링크 유니버스에만 있는 ULTRA BOOSTER펜타입 핸드피스를 활용할 수 있어 원(Circle)타입으로도 에너지 조사가 가능하다는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

여기에 제품 라인업을 확대하기 위한 신제품 출시도 노력해왔다. 최근 출시한 RF 장비 볼뉴머 또한 클래시스 기술연구소에서 자체 개발한 장비다. 클래시스는 볼뉴머를 개발할 때 환자 맞춤형 기술에도 중점을 뒀다. 팁 당 600샷에서 1,200샷까지 별도의 시간제한 없이 제공할 수 있어 필요한 샷에 따라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으며, 에너지 레벨 또한 0.5부터 최대 9.5까지 조절할 수 있어 고객 니즈에 맞추어 사용할 수 있다. 여기에 V(브이)팁, F(에프)팁, I(아이)팁, S(에스)팁 총 4가지 크기의 팁으로 구성돼 있어 시술 부위에 따라 적합하게 활용될 수 있다.

이와 함께 볼뉴머는 별도의 회복기간 없이 시술 가능한 안전한 의료기기이며, 다른 장비를 활용한 병행시술 역시 가능하다. 실제로 병의원에서 HIFU와 RF 기술뿐만 아니라 다양한 기술들이 함께 사용되고 있는 만큼, 볼뉴머의 높은 수요가 예상되고 있다.

클래시스는 ‘슈링크(Ultraformer 3)’를 통해 리프팅 대중화를 이끌며 꾸준한 실적 성장세를 이어왔다. 지난 5년(2016~2021년) 매출의 연평균 성장률은 30%에 달하며, 2022년 3분기 누적 매출은 1013억원으로 이미 연간 최대를 달성했던 2021년 연매출 규모를 넘어선 상황이다.

슈링크는 글로벌 누적판매대수가 1만대를 넘어섰으며 설치된 장비가 늘어남에 따라 소모품 매출도 점차 높아지고 있다. 국내에서는 2022년부터 슈링크의 업그레이드 버전인 슈링크 유니버스 판매를 개시하면서 슈링크에서 슈링크 유니버스로 안정적인 세대 교체가 진행되고 있다. 같은 해 10월 말부턴 신제품인 RF 장비 볼뉴머도 함께 판매하기 시작했다. HIFU 대중화에 이어 피부미용 RF 시장도 이끌어가겠다는 방침이다.

해외에서도 고성장세를 이어오고 있다. 브라질, 일본, 호주, 태국 등을 중심으로 슈링크의 견조한 수요가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슈링크 유니버스의 글로벌 진출도 점진적으로 확대하고 있다. 기존 주력 제품인 슈링크를 통해 HIFU 대중화를, 슈링크 유니버스를 통해 프리미엄 시장을 확대하는 투트렉 전략을 꾀하고 있다. 특히 매출 비중이 가장 큰 브라질에선 작년 9월부터 슈링크와 슈링크 유니버스 두 제품을 함께 판매하기 시작했으며, 당시 슈링크 유니버스의 초도 주문만 50대 이상을 기록했다.


클래시스의 슈링크는 전세계 1만대가 넘게 팔리는 등 국내뿐 아니라 세계적인 메디컬 에스테틱계의 블록버스터로 성장하고 있다. 나아가 슈링크를 통해 글로벌 리프팅 시장의 대중화를 이끌어나가며, 슈링크 유니버스로 프리미엄 시장을 공략하며 미용 의료기기 시장을 선도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여기에 RF 고주파 기술을 기반으로 한 비침습적 리프팅 기기 ‘볼뉴머’를 통해 기존 기업 시그니처인 슈링크와 함께 안티에이징 시장의 ‘양 날개’로 만든다는 포부를 내비쳤다. 

즉 슈링크 시리즈 등 각종 주력 제품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출한 경험을 토대로 클래시스만의 노하우 및 네트워크를 활용해 ▲슈링크 유니버스 및 볼뉴머의 글로벌 판매 확대 ▲누적판매대수 증가에 따른 소모품 매출의 점진적 성장 ▲미국 및 중국 신규시장 진출 등을 통해 전 세계 미용 의료기기 시장에서 보다 높은 실적을 달성하면서 꾸준히 성장해 나가는 비전을 가지고 있다.